전화번호

상담시간 월~금요일 09:00~19:00 토요일 09:00~14:00
처음가는 몰디브 가족여행 , 포시즌 쿠다후라 , 출발~
작성자 :
이은영
작성일 :
2018.07.24
조회 :
616


몰디브 여행은 처음이네요

 

F.I.T MALDIVES CLUB 에서 친절하고 자세히 안내해줘서 편안한 여행이 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풀보드를 예약할까 하다가 조식, 석식 하프보드만 해도 충분하다고 해서 하프보드로 예약하였는데,

 

조식과 석식이 너무 잘나와서, 탁월한 선택이었던거 같습니다.

 

 


일주일동안 짐을 풀고 싸기를 반복하다가 드디어 출발 직전 인증샷 찍고 출발합니다 ^^

 

 

 

해외로 여행갈 때,

 

가장 기분 좋은 때는 역시 공항갈 때입니다.

 

 

토요일 밤 11시 50분 대한항공 편이었는데,

 

집이 있는 춘천 ~ 인천 길은 엄청 막히더군요.

 

 

그래도 공항 고속도로부터는 차가 없어서  시원시원합니다.

 

 

 

3.jpg

 


 


제 2 여객터미널 도착

 

처음 와보네요.

 

흡연구역이 천장없이 위로 뻥 뚫려 있는 것이 특이합니다.

 

 

 

4.jpg

 


20180714_200020rr.jpg



수화물 부치기 전에 가장 먼저 들린 곳은

 

맛있다는 쉑쉑 버거

 

대략 맥도날드, 버거킹보다 2-3배 맛있는 듯하네요.

 

그런데, 쿠다후라에서 수영장에서 먹은 메뉴판 가장 위에 있던 40달러하는 버거가 5배는 더 맛있었다는 ..

 

 

20180714_192423.jpg


6.jpg



 

출국 수속 중입니다.

 

제 2 여객터미널에는 엑스레이 전신 스캐너가 설치되어있네요.

 

덕분에 수속이 더 빨라진거 같습니다.

 

신기해서 사진찍는데,

 

보안요원분이 바로 사진 찍으면 안된다고 제지하시네요.

 

다음부터는 안찍겠습니다 ;;

 

 

7.1.jpg



 

 

면세품 인도장가서 인터넷 면세품 찾고,

 

몰디브는 주류 반입 금지라 주류를 살 수 없으니,

 

양주코너에서 구경만 하다가 라운지에서 잠시 쉬고 샤워후 탑승합니다.

 

드디어 이륙 ~


 

20180714_235922r.jpg

 


비행기가 출발하니 ,

 

먹방 시작합니다.

 

 

20180715_004941.jpg

 

20180715_010718.jpg

 

20180715_012728.jpg


20180715_013847.jpg



 

대한항공 직항은 9시간인가를 비행해서 1시간 정도 스리랑카 콜롬보를 경유합니다.

 

잠시 내렸다가 다시 탑승하는 거네요.

 

스리랑카는 실론티가 유명하다고 해서 구경좀 하려고 했는데,

 

갈때는 시간을 촉박하게 안내해줘서

 

잠깐 구경만하고, 귀국길에 딜마홍차 선물로 좀 구입하게 됩니다.


 

 

20180715_050949.jpg

 


다시 탑승후 콜롬보에서 말레 공항으로 한시간 가량 비행

 

12.jpg

 

 


11시간 걸려서 드디어 몰디브 말레에 도착합니다.

 

포시즌스 직원이 저희 가족이 적힌 푯말을 들고 기다리고 있다가 가이드 해주시네요.

 

1층에 포시즌스 리조트 말고 낯이 익은 다른 리조트 라운지도 모여 있네요.

 

다른 항공편으로 오는 가족 15분 정도 기다렸다가 같이 보트탄다고 해서 라운지에서 기다리면서 커피 한잔 합니다.

 

후기에 리조트에 에비앙 생수가 10달러가 넘는다는 이야기가 있어서

 

다른 분들이 생수를 많이 싸가는지,

 

리조트직원이 생수를 몇 통씩 먼저 주면서 안싸가냐고 주더군요.

 

생수는 싸가도 별 필요는 없을거 같고,

 

여기 피넛바는 2-3개 가져가서 요긴하게 먹었습니다.

 


 

 

14.1.jpg

 

20180715_075941.jpg


20180715_075535r.jpg

 

20180715_075022r.jpg

 

 

말레공항 전경,

 

생각보다 많이 작습니다.

 

우기라서 날씨도 흐리고

 

바람이 엄청 쎄게 불어서 정박중인 보트들이 요동을 치고 있습니다.

 

파도때문에 멀미 심하지 않을까 했는데,

 

보트의 강력한 트윈 모터 힘때문인지 , 별 문제 없이 리조트까지 씽~ 하고 달리더군요.

 

 

16.jpg

17.jpg

 

20180715_081640.jpg

20180715_082522.jpg

 

 


30분 정도 달리고 나니

 

리조트가 보이기 시작합니다.

 

 

 

19.jpg

 

 

메인 제티에 내리니 직원분들이 환영 세레모니를 해주시네요

 

 


메인 제티에서 내려서 리셉션으로 가는 입구

 

 

20.jpg

 

 

리셉선에서 체크인 중입니다.

 

아이를 위해 예쁜 선물을 준비해주네요  ^^

 

 

20180724141741_ifrfcttl.jpg

 


 


 
 배수현
 2018-07-24 오후 4:03:00
안녕하세요 이은영고객님 ^^ 행복한 시간보내셨나요?
포시즌스 쿠다후라에서는 생수도 무료로 제공하니 챙기실 필요가 없요~
다음편도 기대할게요!
 임아름
 2018-07-25 오후 1:47:00
같이 여행하는 느낌이 드는 후기네요~^^
 
작성자:
     
 
No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SQ 두짓 타니] 0824 심예솔 & 전승남 고객님 
2018.10.12
14
10032
  몰디브 쥬메이라 비타벨리 4박 5일 후기(8.17~21)-1 (1)
정일선
2018.09.02
290
  몰디브 쥬메이라 비타벨리 4박 5일 후기(8.17~21)-2 (1)
정일선
2018.09.02
178
  몰디브 쥬메이라 비타벨리 4박 5일 후기(8.17~21)-3 (1)
정일선
2018.09.03
191
  [주메이라 비타벨리] 0817 정일선님 가족 
2018.09.04
86
10028
  포시즌스 란다기라바루 (두번째 방문) (2)
신상경
2018.08.05
325
  포시즌스 란다기라바루 (두번째 방문) - 룸 (1)
신상경
2018.08.05
299
  포시즌스 란다기라바루 (두번째 방문) - 음식 (2)
신상경
2018.08.05
259
  포시즌스 란다기라바루 (두번째 방문) - 익스커션 (3)
신상경
2018.08.05
268
  포시즌스 란다기라바루 (두번째 방문) - 디너 앤 트랜스퍼 (1)
신상경
2018.08.07
220
  [SQ 포시즌스 란다기라바루] 0721 신상경 & 김지영 고객님 
2018.08.10
128
10022
  처음가는 몰디브 가족여행 , 포시즌 쿠다후라 , 출발~ (2)
이은영
2018.07.24
616
  Spa, Dolphin cruise, Marine Discovery center (1)
이은영
2018.07.30
280
  Crab race, Swimming pool (2)
이은영
2018.07.30
269
  Resort 이곳저곳 (2)
이은영
2018.07.30
274
  Foods (2)
이은영
2018.07.30
355
  Sunrise waterpoolvilla (1)
이은영
2018.07.31
281
  Epilogue (1)
이은영
2018.07.31
213
  Snorkeling at sunrise beach (1)
이은영
2018.07.27
352
  Fitness center (1)
이은영
2018.07.27
242
  [KE 포시즌스 쿠다후라] 0715 이은영님 가족여행 
2018.08.10
137
10012
  24개월 되기 직전 마지막 비행기 무료 티켓을 노리고 두돌쟁이와 다녀온 포시즌스 쿠다후라 7박8일 (3)
이지민
2018.07.22
449
  너무나도 신나는 쿠다후라에서의 물놀이! ^^ (2)
이지민
2018.08.10
156
  몰디브야 당분간 안녕! 다음에 또 올게~! (2)
이지민
2018.08.10
157
  아이가 너무 좋아했던, 그리고 우리 부부도 너무 만족했던 메인풀장 ^^ (2)
이지민
2018.08.10
106
  [KE 포시즌스 쿠다후라] 0702 이지민님 가족여행 
2018.08.20
56
10007
  아이둘과 함께한 쿠다후라 6박 #1 (1)
김석환
2018.06.23
515
  [KE 포시즌스 쿠다후라] 0603 김석환 고객님 가족여행 
2018.07.26
115
  #2 돌핀크루즈 & 샤크피딩 (1)
김석환
2018.06.30
374
  #3. sunset fishing (1)
김석환
2018.07.07
230
    1   2   3   4  5   6   7   8   9   10    
검색하기